"중고차 사려면 지금이 기회"…그랜저·팰리세이드 가격 보니

작성자
sajwndfl
작성일
2021-01-08 15:27
조회
91
獨 3사 세단도 3%대 하락

0004480458_001_20210108115140836.jpg?type=w430


중고차 시장이 비수기를 맞아 국산·수입 중고차 가격이 일제히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자동차거래 플랫폼 엔카닷컴은 8일 이달 중고차 시세를 공개했다. 국산차 평균 시세는 지난달 대비 1.65% 하락했다. 최저가 기준으로는 현대자동차 '그랜저 IG' 가솔린 모델 가격이 5.01% 하락해 가장 큰 감소폭을 보였다. 최저 1896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최고가 기준으로는 '쏘나타 뉴 라이즈'가 6.96%, '아반떼 AD'가 5.92% 하락했다. 인기 차종인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도 전월 대비 0.45% 하락했다.

0004480458_002_20210108115140862.jpg?type=w430


수입 중고차도 지난달 대비 1.64% 하락했다. 가장 큰 폭으로 시세가 떨어진 모델은 폭스바겐 '티구안 2세대'로 최저가가 2514만원까지 내려갔다. 아우디 'A4(-3.84%)',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3.36%)', BMW '5시리즈(-3.11%)' 등 독일 3사의 세단도 일제히 하락세를 보였다.

박홍규 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작년 연말 중고차 시장 비수기 상황이 이달까지 지속되면서 전반적으로 중고차 시세가 떨어졌다"며 "국산 및 수입 브랜드 인기 세단 모델을 구매하기 좋은 시기"라고 말했다.

로얄카지노 이선아 기자 suna@hankyung.com



▶ 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
▶ 한경 고품격 뉴스레터, 원클릭으로 구독하세요
▶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바카라사이트

카지노사이트

온라인바카라

온라인카지노

슬롯사이트
전체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