쯔양 '가격 논란' 기자회견 "접시 커서 적게 보여…건물은 월세"

작성자
sajwndfl
작성일
2021-01-20 12:33
조회
43

0004735975_001_20210120081411754.jpg?type=w430



0004735975_002_20210120081411768.jpg?type=w430


[사진출처 = 유튜브 영상 캡처]유명 유튜버 쯔양이 지난 1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가격논란에 관한 영상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리고 전일 정원분식 가격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쯔양은 앞서 자신의 이름을 딴 분식점 '정원분식' 오픈 계획을 밝혔다.

그러면서 가게 내부 영업 모습을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등 소셜미디어에서 공개를 했다. 이때 가격표와 메뉴 사진이 나왔는데 일부 네티즌들이 가격 논란을 제기한 것이다.

일반 분식점보다 가격이 비싸고 양도 많지 않다는 것이 네티즌들의 주장이다.

공개된 분식집 메뉴판에는 떡볶이 6500~9000원, 사이드 메뉴 8000원, 식사류는 10000원대로 적혀 있다.

2인 세트 메뉴 가격도 3만원이 넘어 '분식점 메뉴라기에는 부담스럽다'는 지적도 있다.

논란이 되자 쯔양은 SNS에 "더 나은 발전을 위해 가오픈을 미룬다"고 공지했다.

쯔양은 해명영상에서 "떡볶이는 2인분으로 제공되며, 중량은 2인분을 조금 넘는다. 그렇게 적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테스팅 기간에 양이 적다는 소리를 못들었다. 접시 선택을 잘못했다. 파스타 볼이 안쪽으로 동그랗게 파여 있다 보니 위에서 보면 좀 적어보인다. 오해를 산 것 같은데 바꾸겠다"고 설명했다.

몬테크리스토 샌드위치에 대해서는 "테스팅 기간 다양한 음식을 맛보게 하기 위해 조각 수를 줄인 것"이라며 "손님들에게 나갈 때는 더 많이 제공될 예정"이라고 해명했다.

본인 건물이라는 루머에 대해서는 "월세 비싸게 낸다"고 해명했다.

또 문제가 된 2인 세트 메뉴와 관련해서는 "3~4인 세트 같다는 말을 들었다"며 "양을 줄이고 2인 세트에 맞는 가격으로 선보이겠다"고 했다.

그는 심지어 떡볶이 접시 무게를 뺀 중량을 직접 저울에 달아 보이며 타 브랜드와 가격 비교를 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쉽게 알고 장사를 하는 건 절대 아니다"라며 "팬분들도 볼 수 있고 그 수익금으로 기부할 수도 있어서 좋은 의미로 하게 됐다. 정말 많은 이야기를 해주셨는데 정말 가게에 자신 있다"고 주장했다.

카지노사이트 [이상규 매경닷컴 기자 boyondal@mk.co.kr]

▶ 네이버 메인에서 '매일경제'를 받아보세요
▶ 궁금한 제조과정 영상으로 보세요. '이렇게 만들죠'
▶ 아파트 살까 청약할까. 여기서 확인하세요. '매부리tv'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바카라사이트

카지노사이트

온라인바카라

온라인카지노

슬롯사이트
전체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