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시개]타이거 우즈 살린 한국車에 '찬사'

작성자
sajwndfl
작성일
2021-02-24 14:01
조회
64
차량 전복에도 제네시스 내부손상 거의 없어…"에어백 정상작동"
202102241116261508_0.jpg

티샷하는 타이거 우즈. 연합뉴스

차량전복 사고를 당한 미국의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가 무사히 구조된 가운데, 그가 타고 있던 차량 내부에 손상이 거의 없던 것으로 알려져 현지에서 이목을 끌고 있다. 우즈가 타고 있던 차량은 현대 제네시스 GV80이다.

23일(현지시간) USA투데이, 폭스뉴스비즈니스 등 현지 언론은 우즈가 몰던 GV80을 집중조명하며 사고경위와 피해 정도 등을 소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우즈는 현대차 후원으로 지난 주말 열린 PGA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대회 주최자로 최근 캘리포니아주 LA에 머물러왔고, 머무는 동안 현대차로부터 GV80을 빌려 이용해왔다.

LA경찰과 소방서는 이날 우즈의 사고 관련 기자회견에서 "우즈가 탑승 중이던 GV80의 내부가 거의 손상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LA경찰서 카를로스 곤잘레스 부서장은 "다른 교통사고 피해자들과 달리 우즈는 침착한 상태였다"며 "차량 전면부는 심각히 망가졌지만 실내는 믿을 수 없을 만큼 온전했다"고 말했다.

사고 원인은 내리막 곡선 구간에서 무리한 과속으로 추정된다. 사고 당시 우즈는 안전벨트를 매고 있었으며 에어백도 정상 작동했다.

실제로 GV80에는 에어백 10개와 운전자가 졸면 경보를 울리는 '운전자 주의 경보'(DAW), 장애물과 충돌을 막는 '회피 조향 보조' 등 안전기능이 있다.
202102241117133876_0.jpg

제네시스 GV80이 미국 누리꾼들 사이에서 집중 조명을 받고 있다. 트위터 캡처

USA투데이의 네이썬 보미 기자는 트위터에 "우즈는 GV80을 몰고 있었던 것 같다. 이 차는 제네시스 SUV로 10개의 에어백과 첨단 안전시스템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지역방송 CBS13 소속 앵커 그렉 러거퀴스트는 지난 21일 미국 제네시스 공식계정에 올라온 우즈의 사진을 공유하며 "구조당국은 우즈가 과속으로 추락했으며 차량이 그의 목숨을 구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고 전했다.

해당 소식을 접한 미국 누리꾼들은 "에어백이 충분한 멋진 차다. 우즈가 그 안에 있었다니 기쁘다", "저 SUV가 그의 생명을 구했다" "이 차를 사겠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우즈는 사고 직후 구조요원들과 대화할 수 있을 정도로 의식이 멀쩡했던 것으로 알려진다. 그는 현재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며, 경찰은 음주나 약물 투약 정황이 없다고 밝혔다.

온라인바카라 송정훈 기자 yeswalk@cbs.co.kr

바카라사이트

카지노사이트

온라인바카라

온라인카지노

슬롯사이트
전체 0